더보기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2,200원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2,200원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2,700원

찹쌀과 멥쌀을 각각 빻아 체에 쳐서 고운 가루를 만들어 피를 만들고 안에 황설탕을 넣어 만든 떡. 모양과 색깔이 예뻐서 아이들이 좋아합니다.

​멥쌀가루로 만든 피에 팥앙금 소를 넣어 만든 떡.

 

멥쌀과 감자전분으로 피를 만들고 거피팥앙금으로 소를 넣은 담백한 맛의 송편.

용량 : 100 g

​가격 : 2,300원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2,200원

더보기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2,200원

쑥과 멥쌀가루를 섞어 만든 피에 팥소를 넣어 반달모양으로 만든 떡. 소를 넣고 접을때 공기가 들어가 불룩하도록 만들었다 하여 "바람떡" 이라고도 한다.

멥쌀가루에 단호박 찐 것을 섞어 체에 내리고 설탕을 넣으면 노란색의 촉촉한 가루가 되는데 이 떡가루를 시루에 찌는 떡. 고물을 두지 않고 쪄서 떡 위를 장식하기도 하고 거피팥 고물을 두고 찌기도 한다.

대추약편은 충청도 향토음식으로 대추를 홍시처럼 고아 만들어 함께 버무려 찐 떡이다.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3,400원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2,200원

더보기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2,500원

멥쌀가루에 데친 쑥을 넣어 반죽하여 둥글납짝하게 빚어 찐 떡이다. 강원도에서는 쑥갠떡이라고도 불린다.

흰 떡을 넙적하게 늘여서 자른 떡.

증편을 동그란 틀에서 성형하여 쪄낸 떡. 증편은 달착지근하면서 새큼한 맛이 감도는 술떡으로 찐빵처럼 보풀려서 쪄내며 여름철이 제격.

술을 넣어 그 안에 들어있는 효모나 세균의 작용으로 부드럽고 쉽게 상하지도 않는다.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3,400원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3,400원

더보기

용량 : 100 g

​가격 : 3,400원

증편을 동그란 틀에서 성형하여 쪄낸 떡. 증편은 달착지근하면서 새큼한 맛이 감도는 술떡으로 찐빵처럼 보풀려서 쪄내며 여름철이 제격.

술을 넣어 그 안에 들어있는 효모나 세균의 작용으로 부드럽고 쉽게 상하지도 않는다.

증편을 동그란 틀에서 성형하여 쪄낸 떡. 증편은 달착지근하면서 새큼한 맛이 감도는 술떡으로 찐빵처럼 보풀려서 쪄내며 여름철이 제격.

술을 넣어 그 안에 들어있는 효모나 세균의 작용으로 부드럽고 쉽게 상하지도 않는다.

증편을 동그란 틀에서 성형하여 쪄낸 떡. 증편은 달착지근하면서 새큼한 맛이 감도는 술떡으로 찐빵처럼 보풀려서 쪄내며 여름철이 제격.

술을 넣어 그 안에 들어있는 효모나 세균의 작용으로 부드럽고 쉽게 상하지도 않는다.

1

2

3

4

5

6

7

채송화 F&B  인천시 서구 오류동 74-2

​대표전화  (032) 565-6808

경복식품  서울시 용산구 서계동 114

사업자등록번호 106-01-34692    대표자  윤종희

Copyright ⓒ 2016~2020  윤종희전통떡방  All rights reserved.